코로나나우 사이트 중학생 코로나 앱


코로나나우 사이트 중학생 코로나 앱 이란?


늘 건강이 함께 하세요. 오늘은 코로나19확진자가 폭증하면서 확진자 증가 추이 현황을 따라가는 것조차 힘들어지자 코로나 19 관련 국내 및 국외 현황을 알려주는 코로나 사이트이면서 중학생 코로나 앱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코로나나우 사이트 소식 알아보도록 할께요.


코로나19 국내 환자가 폭증하는 가운데, 국내외 코로나19 현황을 종합해 알려주는 웹페이지와 어플 ' 코로나나우 '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고 해요. 특히 해당 사이트는 코로나19가 크게 확산하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 지역의 중학생 2명이 직접 제작한 것으로 알려지며 더욱 큰 화제를 모으고 있죠. 




'코로나나우'는 질병관리본부(질본) 등이 제공하는 관련 자료를 기반으로 한 종합상황판을 통해 국내 코로나19 감염 현황을 알려주는 코로나 사이트인데요. '코로나나우'(https://coronanow.kr)는 질병관리본부 발표를 토대로 국내 확진자 및 검사 진행 수, 퇴원환자 수, 사망자 수 등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정리했구요. 






코로나19와 관련한 실시간 뉴스, 관련 사이트, 예방 수칙, 주변 선별 진료소도 안내된다고 해요. 아울러 존스홉킨스대학 CSSE, 텐센트 등 국외사이트를 분석해 전 세계 코로나 치사율 및 완치율 정보도 제공한다고 해요.

코로나나우 개발자는 대구시 수성구 고산중학교 3학년 최형빈(16)·이찬형(16)군이라고 하는데요. 최군이 웹페이지에 들어갈 내용을 구상하고 콘텐츠를 기획하면 이군이 필요한 자료를 질본 등에서 수집해 최군에게 전달한다고 해요. 최군은 지난 3일 코로나나우 사이트와 어플 만들기에 착수했고 완성에는 일주일이 걸렸다고 밝혔다고 합니다.



그는 "다른 사이트 개발자들은 하루 만에 만들었다는데 우리는 코드 하나를 짤 때도 구글을 검색하고 코딩 책에 나와 있는 예제를 참고하면서 만들어야 해서 조금 오래 걸렸다"고 설명했는데요. 중학생 프로그래머들은 지난 17일부터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속출하면서 학원에 다녀오는 2시간을 제외하고는 컴퓨터 앞에 앉아 실시간 모니터링을 하고 있다고 해요.




이들은 코로나나우 사이트에 대해 "아직 중학생으로 개발을 공부 중이다. 개발의 미숙함이나 업데이트 지연이 있다"라면서도 "질병관리본부 등 신뢰할 수 있는 기관의 정보를 분석·가공해 직관적으로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구요.

배너 광고 수입보다 개발·유지비가 몇 배는 높았지만, 최군과 친구들은 모은 수익금으로 마스크를 구매해 대구시에 기부할 계획이라고 하는데요. 최군은 "마스크가 필요하지만 살 여력이 안 되는 사람들에게 기부하고 싶다"며 "사이트에 광고가 노출돼 불편하시더라도 더 많은 사람이 걱정 없는 하루를 보내기 위한 소중한 일이라고 양해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말했다고 해요.



코로나 나우 사이트 개발에 참여한 이군은 "최근에 대구 지역에 확진자가 늘어서 안타깝다"며 "대구 지역을 중심으로 한 인터넷 카페나 사이트에 코로나나우 주소를 올리고 있는데 지역 사람들에게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고 하네요.

코로나나우 사이트는 최근 대구 및 경북지역에서 코로나 확진 환자가 급속도로 늘어나며 큰 관심을 모으고 있는데요. 161명의 환자가 추가된 24일 오전 현재 포털사이트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도 '코로나나우'가 올라있구요. 이 때문인지 현재 코로나나우 사이트는 접속자가 몰려 불안정한 상황이라고 해요.




현재는 불안정해 접속이 원활하지 않지만 후 접속하셔서 주변 선별 진료소 등 코로나19관련된 정보와 개인위생 수칙 준수 등 일상생활에서의 코로나19 예방법 실천으로 코로나를 예방하고 물리치셨으면 좋겠어요. 




이상은 코로나19 확진자가 폭증하면서 확진자 증가 추이를 따라가는 것조차 힘들어지자 대구 중학생들이 개발하고 코로나19 관련 국내 외 현황을 알려주는 코로나 사이트인 중학생 코로나 앱 코로나나우 사이트에 대한 정보였습니다. 늘 건강이 함께 하는 시간 되세요.